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국제이주공사, 미국 영주권자 한미세법·미국 투자이민·포루투갈 이민·E2비자 관련 해외이주설명회 개최

17일 역삼동 본사서 이민 상담도 실시

2020-10-13 08:00 출처: 국제이주공사

국제이주공사가 진행하는 미국 영주권자 한미세법, 미국투자이민과, 포루투갈 이민, E2비자 관련 해외이주설명회 일정

국제이주공사, 미국투자이민 관련 가장 빠른 원금 상환하는 법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10월 13일 -- 32년 경력의 투자이민 법인 국제이주공사가 미국 영주권자 한미세법·미국 투자이민(EB5)·포루투갈이민·E2비자 관련 해외이주설명회를 연다.

미국 투자이민, E2비자로 미국 영주권을 취득하려는 예정자나 증여,상속세가 없는 포르투갈 이민 등으로 해외부동산 매입을 준비하는 투자자들에게 세법에 대한 지식은 필수 항목이다. 최근에는 고액자산가와 법인들 사이에서 코로나19로 저평가된 미국 부동산이 투자 대상으로 주목받고 있다.

유럽 투자이민 중 포르투갈 이민과 관련 내용은 다음과 같다. 2월 포르투갈 의회에서 많은 투자금이 대거 몰린 리스본 또는 포르투갈의 대도시와 해안 지역의 부동산 매입을 제한하는 법을 통과시킨 바 있다. 때문에 35만유로 또는 50만유로의 대도시 부동산 매입으로 신청이 가능한 포르투갈 골든비자의 경우 마감 전 서둘러 알아보려는 분위기가 팽배하다.

국제이주공사는 이외에도 해외이주와 이에 따른 해외부동산 취득세법 관련 문의가 최근 부쩍 늘었다며 10월 17일(토) 역삼동 본사에서 맞춤형 해외이주설명회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미국 영주권자에게 필요한 한미세법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갖는다.

영일세무법인 김지웅 대표가 영주권자의 세무 상식을 공유하며 △국외 전출세 △한미소득세신고(FBAR) △해외금융계좌신고 (FATCA) △증여세 △상속세 등에 대해 설명한다.

미국 투자이민과 미국 영주권 취득을 준비하는 사람이 가장 민감하게 여기는 이슈는 한국, 미국에서 소득에 대한 세금 신고와 양국에 보유하고 있는 부동산이나 주식 등 주요 자산에 대한 상속, 증여에 관한 부분이다.

또한 국제이주공사는 미국 투자이민을 주제로 △변경된 미국 투자이민(EB-5)규정 분석 △안전한 프로젝트 선별방법 △아시아 총괄 마케팅디렉터가 설명하는 90만불 프로젝트 몬타주 빅스카이와 코타베라 △유학비 5억 절약하기 등 꼭 필요한 미국 영주권 혜택 등을 설명한다.

미국 E2비자와 관련한 주제로는 △미국이주를 위한 현실적 대안으로서 E-2비자 △신청자격&수속절차 △ LA 루즈웨이브 프로젝트를 소개한다.

포르투갈 이민과 관련한 주제로는 △포르투갈 지역정보 및 부동산 전망 △포르투갈 골든비자 개요 및 신청 조건 △포르투지역의 MANUEL, 188 de Passo, Ildefonso, 하빌라105 프로젝트를 소개한다.

설명회에 참가한 고객에게 자산 상황과 이민 목적에 따른 일대일 밀착 상담도 실시한다. 국제이주공사 설명회 참가는 무료이며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예약 문의는 국제이주공사 홈페이지나 전화로 가능하다.

국제이주공사는 코로나19에 따른 클린 상담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다. 건물 전체에 정기적인 방역은 물론 상담실 내 투명 가림막과 개인 태블릿 설치, 손소독제와 니트릴 장갑을 비치하고 있다.

한편 1988년 설립된 국제이주공사는 32년 경력의 해외이민 전문법인으로, 약 1만7100 세대의 해외 이민을 진행했다. 미국 애틀랜타에 직영 법인을 운영 중이며 차별화된 최고 변호사 그룹 구성, 세무 상담 등 고객 최우선주의 서비스를 실현하고 있다.

국제이주공사 개요

1988년 설립된 국제이주공사(대표 홍순도)는 32년 경력의 해외이민 전문법인으로 1만7100여 세대의 해외 이민을 진행했다. 미국 아틀란타에 직영 법인을 운영 중이며 차별화된 최고 변호사 그룹 구성, 세무 상담 등 고객 최우선주의 서비스를 실현하고 있다. 정확한 자격 판정, 다양한 프로그램, 합리적인 수속 비용, 투명한 수속 절차, 확실한 수속 결과로 고객들의 성공적인 해외 이주를 돕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kukjei.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