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에릭슨, 100번째 5G 계약 체결

뵈르예 에크홀름 에릭슨 CEO “고객 요구사항 충족시키기 위한 노력의 결과”
전 세계적으로 이미 56개의 라이브 5G 네트워크 운영 중

2020-08-13 17:04 출처: 에릭슨엘지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8월 13일 -- 에릭슨(ERIC)이 100번째 상용 5G 계약을 체결하며 중요한 5G 마일스톤을 달성했다. 이 수치는 5대륙에 걸쳐 구축된 56개의 5G 네트워크도 포함된다.

에릭슨은 8월 12일 발표된 텔레콤 슬로베니제(Telekom Slovenije)와의 5G 계약으로 이번 마일스톤에 도달했으며, 5G R&D 개발 초기부터 주요 이동 통신사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어왔다.

에릭슨은 2014년에 처음으로 5G 파트너십을 발표하며 초기 기술 계약 및 MOU에 이어 5G NR 기술 테스트를 진행한 바 있다. 상용 계약과 네트워크 출시가 발표되며 2018년에 최초의 5G 라이브 상용 네트워크가 구축됐다.

에릭슨의 5G 계약은 무선 액세스 네트워크(RAN)와 코어 네트워크 솔루션을 모두 포함하고 있다. 에릭슨이 구축한 5G는 5G 논스탠드얼론(NSA), 스탠드얼론(SA) 및 에릭슨 스펙트럼 쉐어링 기술이 포함되며, 듀얼모드 5G 코어와 함께 클라우드 네이티브 기능도 포함한다.

에릭슨은 eMBB(enhanced mobile broadband) 및 FWA (Fixed wireless access) 비즈니스 사례를 모두 지원하기 위해 다양한 도심, 교외 및 농촌 환경의 고·중·저 대역에 5G를 구축했다.

에릭슨 사장 겸 CEO인 뵈르예 에크홀름은 “우리 고객의 요구는 처음부터 포트폴리오 전반에 걸쳐 에릭슨의 5G 기술을 개발하고 발전시키는데 핵심적인 역할을 했다”며 “이러한 노력의 결과로 전 세계 100개 이통 통신사가 성공적인 5G 서비스를 위해 당사의 기술을 선택하게 된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우리의 고객이 5G의 혜택을 사용자·산업·사회 및 국가에 중요한 인프라로 제공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에릭슨은 또한 5G 비즈니스 및 소비자 활용 사례를 개발하고 추구하기 위해 이동 통신사·대학·기술 연구소 및 산업 파트너와 협력하고 있다. 이러한 활용 사례에는 공장 자동화, 스마트 오피스, 원격 수술 및 기타 엔터프라이즈 및 인더스트리 4.0이 포함된다.

에릭슨 개요

Ericsson은 커넥티비티를 통해 통신 사업자의 최대 가치를 실현한다. 에릭슨의 포트폴리오는 네트워크, 디지털 서비스, 매니지드 서비스, 신규 비즈니스를 망라하여 고객들이 디지털 세상에 진입하여 효율성을 증대하고 새로운 수익원을 창출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 또한 이노베이션에 대한 투자로 전 세계 수십억 인구에 진화와 모바일 광대역 혜택을 가져다 주었다. 에릭슨은 스톡홀름 Nasdaq과 뉴욕 Nasdaq에 상장되어 있다. 자세한 사항은 에릭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