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다나와, 지난해 가전·생활용품 거래액 급등… ”가전부터 식품까지 비교하고 산다”

2019-03-19 09:00 출처: 다나와 (코스닥 119860)

다나와 가격비교 거래액 성장 추이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3월 19일 -- 다나와(대표 손윤환, 안징현)가 2018년 사상 최대의 영업이익을 기록한 가운데, 지난해 각 카테고리의 가격비교 거래액(가격비교를 통해 구매된 제품의 금액)이 크게 상승했다고 19일 밝혔다.

다나와에 따르면 다나와의 지난해 전체 거래액은 전년 대비 21% 상승했으며, 그 중 가전, 생활용품(가구, 식품 등) 카테고리의 거래액은 각각 27%, 54% 상승했다. 2016년 대비해서는 각각 82%, 120%의 상승률을 보였다.

제품군 별로는 지난해 대비 생활가전이 56%, 자동차 용품이 38%, 계절가전이 37% 상승했으며 생활용품 카테고리에선 화장품이 124%, 식품이 75%, 생활용품이 71% 상승했다.

비중 별로는 가전제품 가격비교 거래액 비중이 2016년 36.9%에서 2018년 44.8%로 상승하며 두드러진 변화를 보였다. 종전 10% 초반대 비중을 보였던 생활용품 카테고리의 거래액 비중은 2018년 20% 수준까지 치솟았다. 주로 고가 제품 구입 시에 동반되는 가격비교 활동이 식품, 의류 등 일상제품으로까지 확대되고 있는 셈이다.

다나와는 PC분야에서 축적된 노하우를 전 카테고리로 확대, 고도화한 것이 실적으로 드러나고 있다며 다나와는 몇 해전부터 고른 비중을 갖추며 균형 있게 성장하고 있는 추세라고 밝혔다.

한편 다나와는 2월 자체집계기준 일 평균 방문자수 62만명을 기록하며, 역대 최대 트래픽을 기록했다. 가격비교 상품이 다변화되자 모바일웹 접속자수가 크게 증가하며 전년 동기 대비 40% 이상 뛰어올랐다.

다나와는 온라인 쇼핑 시장은 당일배송 등 편리함이 강조된 쇼핑몰과 가격비교 등 가성비가 강조된 쇼핑몰로 이원화되고 있는데, 후자의 경우에서 다나와가 높은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며 가전부터 식품까지 소비자가 최적의 가격으로 제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관련 기능을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다나와 개요

다나와는 국내 최대 가격 비교 사이트이며 쇼핑 포털로 거듭나고 있다. 컴퓨터, 정보기기에서 국내 최고의 DB를 보유하고 있으며 휴대폰, 가전 분야로 입지를 넓혀 가고 있다. 다나와에서 임대한 쇼핑몰의 온라인 연간 매출은 약 3000억원을 기록하고 있으며 이들 판매 데이터를 가공하여 요청하는 곳에 매월 판매 동향 자료를 제공하고 있다. 협력사들의 총 온라인 매출은 6000억이 넘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PC, 휴대폰, 가전 가격 비교와 상품 검색, 쇼핑몰 임대 사업, 자유로운 온라인 장터가 주 사업 아이템이다.

웹사이트: http://www.danawa.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